The Korea Herald > Leader's Club

Hyundai Heavy Industries Co.,

  1. Corporate Name

    Hyundai Heavy Industries Co.,

  2. CEO

    Min Keh-sik and Lee

  3. Headquarters

    1000, Bangeojinsunhwan-doro, Dong-gu, Ulsan

  4. Listed

    KOSPI

  5. Industry

    Heavy industries

  6. Website

    http://www.hhi.co.kr/

‘미다스의 손’ 연기금, 손만 대면 주가 ‘쑥쑥’

[헤럴드경제=최원혁 기자] 연기금의 주식 운용은 유가증권과 코스닥 시장 모두 빛났다. 연기금이 사들인 상위종목들의 주가수익률이 순매도한 종목들의 주가수익률보다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금융정보업체 에프앤가이드에 따르면 최근 석달간(지난 20일 기준) 코스피ㆍ코스닥 시장에서 연기금의 순매수 및 순매도 상위 10개 종목을 분석한 결과 순매수 상위 10개 종목...

‘주식 타짜’ 연기금…사들인 종목 8% ‘껑충’

[헤럴드경제=최원혁 기자] 연기금이 순매수한 상위종목들의 주가수익률이 순매도한 종목들의 주가수익률보다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22일 금융정보업체 에프앤가이드에 따르면 7월 1일부터 지난 20일까지 코스피ㆍ코스닥 시장에서 연기금의 순매수 및 순매도 상위 10개 종목을 분석한 결과 순매수 상위 10개 종목의 평균 주가수익률은 각각 7.6%, 8.46%로 나...

제 값 받지 못할 바에야…하이투자증권 매각 중단?

[헤럴드경제=이한빛 기자] 하이투자증권 매각 작업이 다시 원점으로 돌아가면서 매각 중단설도 나오고 있다. 하이투자증권 매각은 현대중공업 그룹의 구조조정 차원에서 추진됐으나, 인수의향서(LOI)를 제출했던 사모펀드(PEF) 인베스투스글로벌이 인수 의향을 철회하면서 LIG투자증권만 후보자로 남은 상태다. 시장에선 현대중공업이 하이투자증권을 헐값에 팔아야 ...

'버티느냐, 무너지느냐', 갈림길에 선 역대 최악 조선업

[헤럴드경제=홍석희 기자] 삼성중공업이 다음달이면 신규 수주를 하지 못한 지 1년째가 된다. 수주 없는 1년이 된다는 상징성이 크다. 다른 대형 조선사 수주 실적도 올해 세웠던 목표치의 10% 안팎에 머무는 등 극심한 업황 악화 상태가 지속되고 있다. ‘버티느냐’, ‘무너지냐’의 갈림길에 조선업이 서있다. 19일 조선업계에 따르면 삼성중공업은 지난해 1...

‘돈 되는 건 다해’… 韓 조선사, 사업 다각화 본격화

[헤럴드경제=홍석희 기자] 극심한 업황 침체로 몸살을 앓고 있는 국내 조선사들이 선박 건조 외에 다른 분야로 사업을 확대해 가고 있다. 조선업 업황 개선이 단기간 내에 이뤄지기는 어렵다고 보고 그간 상품 목록에도 없던 새 사업을 추진하는 것이다. 가장 대표적인 사업 다각화 분야는 조선소 현대화 작업이다. 현재 조선소 현대화 작업에 의욕을 보이는 국가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