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e Korea Herald > Leader's Club

Hyundai Heavy Industries Co.,

  1. Corporate Name

    Hyundai Heavy Industries Co.,

  2. CEO

    Min Keh-sik and Lee

  3. Headquarters

    1000, Bangeojinsunhwan-doro, Dong-gu, Ulsan

  4. Listed

    KOSPI

  5. Industry

    Heavy industries

  6. Website

    http://www.hhi.co.kr/

현대중공업 ‘어닝쇼크’…2분기 영업손실 1.1조원 ‘사상 최대’

-2분기 영업손실 1조1037억원…사상 최대 적자 -주요 해양플랜트 인도 연기로 추가 비용ㆍ인력 발생 -“공사손실충당금 5000억원…손실 미리 반영해 적자폭 늘어” -비상경영체제 강화…29일 울산서 임원진 긴급 회의 [헤럴드경제=박수진 기자] 현대중공업이 사상 최대 적자를 기록했다. 지난 1분기 1889억원 영업손실을 기록한데 이어 2분기 어닝쇼크...

<생생코스피> 현대중공업, 2분기 영업손 1조1037억 전년비 적자전환

현대중공업은 연결재무제표 기준 2분기 영업손실이 1조1037억원으로 전년동기대비 적자전환했다고 29일 공시했다. 같은 기간 매출액은 12조8115억원으로 2.1% 줄었고 당기순손실이 6166억원으로 적자전환한 것으로 집계됐다.

<생생코스피> 현대중공업, 2분기 영업손 1조1037억 전년비 적자전환

현대중공업은 연결재무제표 기준 2분기 영업손실이 1조1037억원으로 전년동기대비 적자전환했다고 29일 공시했다. 같은 기간 매출액은 12조8115억원으로 2.1% 줄었고 당기순손실이 6166억원으로 적자전환한 것으로 집계됐다.

조선 ‘빅3’ 직원들, 올 해 여름휴가 지갑 얇아지나

-임단협 지연…2일 휴가 시작 전 타결 난망 -임단협 타결 안되면 수백만원 격려금 없어 -‘강성’ 현대重, 협상 난항-대우ㆍ삼성 “휴가 전 타결 목표” [헤럴드경제=박수진 기자] 여름휴가를 앞둔 주요 조선사 직원들의 지갑이 올 해는 예년에 비해 다소 얇아질 것으로 보인다. 임금 및 단체협상이 난항을 겪으면서 여름휴가 전 타결이 어려워졌기 때문이다. ...

‘바닥론’ 조선주 반등나서나

[헤럴드경제=권도경 기자] 7월들어 급락하던 조선주가 반등에 나서면서 지속여부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조선주는 이달 중순 신저가를 갈아치우면서 지난해 고점대비 주가가 반토막 났다. 전문가들은 주요 악재가 주가에 반영된만큼 조선주가 바닥을 쳤다는 투자심리에 저가매수세가 유입된 것으로 보고 있다. 29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삼성중공업, 대우조선해양, 현대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