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e Korea Herald > Leader's Club

GS

  1. Corporate Name

    GS

  2. CEO

    Huh Chang-soo

  3. Headquarters

    23F, GS Tower, 679 Yeoksam-dong, Gangnam-gu, Seoul

  4. Listed

    KOSPI

  5. Industry

    Energy

  6. Website

    http://www.gsholdings.com/

5년새 10대그룹 증시 비중↑…최대주주 지분율은 감소

[헤럴드경제=김우영ㆍ손수용 기자]최근 5년 동안 10대 그룹이 국내 증시에서 차지하는 비중이 높아진 것으로 나타났다. 3일 한국거래소 시장감시위원회(위원장 김도형)가 10대그룹 상장법인 최대주주 등의 소유주식(보통주 기준) 변동현황을 조사한 결과 10대그룹(공정거래위원회 기준) 소속 상장사 시가총액이 유가증권시장 전체에서 차지하는 비중은 54.72%로 ...

불 꺼진 정유株…다시 타오를 날 올까

[헤럴드경제=양대근 기자] 국내 증시가 전고점 돌파를 앞둔 가운데 정유주의 부진이 심상찮다. 한때 ‘차화정’(자동차ㆍ화학ㆍ정유)의 한 축이었던 정유주는 올 들어 업황 악화와 원화 강세, 주가연계증권(ELS) 물량 출회 등 악재가 겹치면서 글로벌 금융위기 이후 가장 어려운 시기를 보내고 있다.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주요 정유주가 포함된 ‘코스피200 에너지...

<그린리빙-하우징> 매트리스, 이젠 사지 않고 빌려쓴다

최근 불황으로 인해 소비자들의 지갑이 얇아지면서 큰 목돈이 드는 침대 및 매트리스를 사는 대신 빌려쓰는 트렌드가 자리잡고 있다. 특히 매달 적은 돈으로도 세계 유명 침대 브랜드의 매트리스를 사용하고, 몇 년뒤면 자기 소유가 될 수 있다는 장점 때문에 매트리스 렌털 상품이 큰 인기를 끌고 있다. 현재 7000억원 규모로 추산되는 매트리스 시장에서 가장 앞...

<그린리빙-하우징> 매트리스, 이젠 사지 않고 빌려쓴다

[헤럴드경제=신동윤 기자] 최근 불황으로 인해 소비자들의 지갑이 얇아지면서 큰 목돈이 드는 침대 및 매트리스를 사는 대신 빌려쓰는 트렌드가 자리잡고 있다. 특히 매달 적은 돈으로도 세계 유명 침대 브랜드의 매트리스를 사용하고, 몇 년뒤면 자기 소유가 될 수 있다는 장점 때문에 매트리스 렌털 상품이 큰 인기를 끌고 있다. 현재 7000억원 규모로 추산되는...

LG그룹株 vs GS그룹株…‘옛가족’ 간 희비!

[헤럴드경제=박영훈 기자] 한때 한 가족이었던 LG그룹과 GS그룹의 주가에 명암이 엇갈리고 있다. 장기간 소외받던 LG그룹의 주요 상장사들은 올들어 실적 개선과 함께 주가 상승을 주도하고 있다. 이에 증권사마다 LG그룹주의 목표가를 상향조정하고 있다. 반면 장밋빛 전망이 쏟아졌던 GS그룹 주요 상장사는 실적 부진에다 여러 악재로 주가가 바닥 수준이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