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 Korea redoubles anti-Ebola efforts, to ban foreign tourists

Apple posts ’mini’ notice admitting Samsung didn’t copy design

kh close

 

Published : 2012-10-26 14:37
Updated : 2012-10-26 15:09


Apple Inc. on Friday posted a notice on its U.K. website admitting that Samsung’s tablets do not infringe on its iPad design, but tucked it away in a hard-to-find place.

To uphold a U.K. court’s ruling to post the notice, Apple inserted a line saying “Samsung/Apple UK judgment” at the very bottom of the website, next to “Terms of Use” and “Private Policy.” When users click onto it, it opens a page outlining the ruling that sided with Samsung.

“On 9th July 2012, the High Court of Justice of England and Wales ruled that Samsung Electronics Limited’s Galaxy tablet computer, namely the Galaxy Tab 10.1, Tab 8.9 and Tab 7.7 do not infringe Apple’s registered design,” it said.

However, the Cupertino-based firm added that the judge made “several important points comparing the designs of the Apple and Samsung products,” elaborating that the Korean company’s gadgets were “not as cool.”

Apple also mentioned other court cases such as the one in its home turf where it said the U.S. jury found Samsung “guilty” of patent infringement: “So while the U.K. court did not find Samsung guilty of infringement, other courts have recognized in the course of creating its Galaxy tablet, Samsung willfully copied Apple’s far more popular iPad.”

Similar statements are expected to be printed in five different media outlets today, such as the Financial Times, the Daily Mail, Guardian Mobile magazine and T3.


By Cho Ji-hyun
(sharon@heraldcorp.com)





<관련 한글 기사>


애플의 '꼼수'…이거 사과 맞아?


삼성전자가 애플을 베끼지 않았다고 알리는 공고로 인해 애플이 또 다시 ’꼼수’ 논란에 휩싸일 것으로 보인다.

런던 법원의 판결에 따라 애플은 자사 영국 홈페이지에 삼성제품이 애플 태블릿을 베끼지 않았다고 공고를 냈다.

하지만 거의 알아볼 수 없도록 홈페이지 가장 하단에 삼성/애플 영국 판결 (Samsung/Apple UK judgement)라고 한줄 냈을 뿐이다. 그 문구를 클릭하면 그제서야 판결내용이 나온다.

법적으로는 아무 하자가 없지만, 결국 애플은 제대로 사과할 마음이 없었던게 아닌가하고 갸우뚱하게 만드는것은 사실이라고 업계 관계자들은 전했다.

링크 내용도 논란거리가 되고 있다.

본문 내용을 자세히 뜯어보면, 애플은 영국 판사가 삼성의 태블릿이 아이패드 만큼 쿨하지 않다 (not as cool)이라고 말한 대목을 싣고 있다. 또, 삼성이 애플의 홈인 미국에서 공개된 배심원 판결을 일컬으며, “영국의 법원에서는 삼성이 애플의 디자인을 침해하지 않았다는 결론을 내렸지만 다른 법원에서의 판결을 종합해본 결과 삼성은 고의로 (willfully) 애플의 더 인기 많은 아이패드 디자인을 베낀 것으로 보인다”라고 덧붙였다.

지난 18일, 영국 런던 법원은 애플이 삼성전자의 갤럭시탭 10.1, 탭 8.9와 탭 7.7이 애플의 디자인을 차용하지 않았다고 7일이내에 공지토록 판결을 내린바 있다.





코리아헤럴드 조지현기자

Photo News

티아라 효민 멋진 뒤태에 남심 흔들

섹시백 선발대회 몸매 뽐내는 참가자들

카자흐 女배구선수 초특급 미모, 전세계 ‘깜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