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 Korea to review U.S. policy if human rights pressure persists: official

N. Korean leader’s wife rumored to be pregnant

kh close

 

Published : 2012-10-30 11:47
Updated : 2012-10-30 17:58

Ri Sol-ju, wife of North Korean leader Kim Jong-un, appears at a concert on Aug.30 (left photo) and at a music band performance on Monday (right photo). (Yonhap News)

The latest photo of Ri Sol-ju, the wife of North Korean leader Kim Jong-un, has led some to speculate that the hermit kingdom’s first lady is pregnant.

North Korea’s state paper Rodong Sinmun on Tuesday published a photo of Ri attending a concert with her husband this week.

In the photo, Ri is sporting a visibly rounded belly, and her face appears to be swollen.

“Ri’s face is swollen and her body is larger compared to the last time (she appeared in public). She is also wearing a coat which conceals most of her body. Personally, I think pregnancy is likely,” said an unnamed South Korean government official.

Ri had been out of the public eye for the last two months, adding to the rumors.

The National Intelligence Agency reported in July that Ri had already given birth to Kim’s child, although the baby’s gender was unknown.


By Yoon Min-sik
(minsikyoon@heraldcorp.com)



<관련 한글 기사>


북한 퍼스트레이디 임신? 사진공개

북한 김정은 국방위원회 제1위원장의 부인 리설주가 임신한 것으로 추정할 수 있는 사진이 공개됐다.

북한 노동당 기관지인 노동신문 인터넷판은 30일 김정은-리설주 부부가 지난 29일 모란봉악단 공연을 관람하는 장면을 담은 사진을 3면에 공개했다.

이 사진 속 리설주의 모습은 지난 7월 처음 공개석상에 등장했을 때와 확연히 구분될 정도로 배가 많이 나와있고 얼굴도 부어 있다.

특히 허리 옆라인도 임신한 여성의 모습이라고 볼 수 있을 정도로 나와 있다.

리설주는 이날 무릎까지 내려오는 옅은 베이지색 롱코트를 입고 등장했다.

정부 당국자는 “지난번보다 리설주의 얼굴이 붓고 몸도 좀 더 나온 것 같다. 몸매가 잘 드러나지 않은 코트를 입었는데 개인적으로 임신설에 더 무게를 두고 있다”고 말했다.

김정은 제1위원장과 리설주 사이에는 이미 아이가 있는 것으로 알려져있다.

국가정보원은 지난 7월26일 국회 정보위원회 비공개 전체회의에서 “김 제1위원장과 리설주 사이에 애가 있는 것으로 추정한다”고 보고했다고 복수의 정보위원이 전한 바 있다.

그러나 자녀가 몇 명인지, 언제 태어났는지 그리고 아들인지 딸인지에 대해서는 확인되지 않았다.

이에 따라 지난 7∼9월 왕성한 공개활동을 이어오던 리설주가 두 달 가까이 공개활동을 중단한 것은 결국 임신 때문일 것이라는 분석에 힘이 실린다.

Photo News

티아라 효민 멋진 뒤태에 남심 흔들

섹시백 선발대회 몸매 뽐내는 참가자들

카자흐 女배구선수 초특급 미모, 전세계 ‘깜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