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een urges unity after Scotland rejects independence

Russians offered end-of-world kit for $27

kh close

 

Published : 2012-11-27 10:34
Updated : 2012-11-27 10:34

Russians can face the Mayan apocalypse fully prepared thanks to a kit being sold that includes a bottle of vodka and -- as a nod to pessimists -- some rope.

For those who think they might have a chance of surviving whatever comes on Dec. 21, the kits contain other staples: a packet of buckwheat, a can of fish, candles, matches, notepad, pencil, heart and other medication, and soap. It also has a helpful tutorial on post-apocalypse board games to pass the time after the world as we know it comes to an end.

The kits, produced by a local bridal party operator as a joke gift, cost 890 rubles ($27), RIA Novosti reported Monday. Funny or not, the sale of more than 1,000 of the kits prompted local officials to put the kibosh on the operation because special permits are needed to sell alcohol or medication.

The kits are in response to the supposed cataclysm to come at the end to the 5,000-year Mayan calendar, which lists Dec. 21 as its final date. (UPI)



<관련 한글 기사>


’2012 지구 종말의 날’ 대비해 생존패키지 판매


러시아에서 마야인의 지구종말의 날을 대비해 보드카 한 명과 밧줄이 든 키트를 판매 중이다.

키트에는 2012년 12월 21일 지구가 멸망한 날 뒤에도 살아남아있을 사람들을 위해 메밀 한 봉지, 생선 한 캔, 촛불, 성냥, 메모지, 연필, 의료품 그리고 비누가 들어있다. 지금의 세상이 멸망한 뒤 시간을 지루하지 않게 보내기 위해 보드게임도 들어있다.

키트는 어느 신부파티계획자에 의해 놀이를 위해 만들어졌으며 890루블(27달러, 3만원 상당)이라고 RIA 노보스티(RIA Novosti)가 월요일 보도했다. 1,000여 개의 키트는 술과 의료품의 판매 허가때문에 지역 정부가 판매에 나선 것으로 드러났다.

이같은 행사는 마야 달력 5,000년의 끝에 대재앙이 올 것이라는 전설에 기인하고 있다. 해당 달력에 따르면 지구멸망의 날은 2012년 12월 21일이다. (코리아헤럴드)

Photo News

티아라 효민 멋진 뒤태에 남심 흔들

섹시백 선발대회 몸매 뽐내는 참가자들

카자흐 女배구선수 초특급 미모, 전세계 ‘깜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