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 Korea urges Seoul to block leaflet spread

Kevin Federline’s brother claims to have fathered Britney Spears’ child

kh close

 

Published : 2012-12-28 16:19
Updated : 2012-12-29 11:14

 The brother of Kevin Federline, Britney Spears’ ex-husband, has claimed that he fathered the pop star’s first child, according to local news reports.

Christopher Federline said that he is the father of Spear’s oldest son, Sean Preston, when he filed for a temporary restraining order against Spears.

Federline alleged that Spears harassed him over the fact that they cheated together while Spears was married to his brother Kevin Fedrline.

“She is out-of-control and a maniac,” Federline said in the court filings. He claimed that Spears racked up $4,500 from his bank account and stole his credit card only to go on a shopping spree.

Federline confesses that Spears threatened to expose their previous affair unless he kept silent.

“She also blackmailed me and told me if I tell the police that she stole my credit card, that she will tell the world I’m the true father of Sean Preston, not Kevin,” said Federline.

“I do confess I slept with Britney, and I am the true father, but the public does not need to know,” said Federline.


From news reports
(khnews@heraldcorp.com)




<관련 한글 기사>


정상급女가수, 시아주버니와 불륜설


브리트니 스피어스 전남편의 형인 크리스토퍼 페더라인이 스피어스의 첫째 아들이 자신의 아이라 주장하고 나섰다.

데일리 메일 등 외신은 케빈 페더라인의 형인 크리스토퍼 페더라인이 스피어스의 7살 난 아들 션 프레스톤의 친부가 자신이라고 법정에서 주장했다고 보도했다.

이번 폭로는 페더라인이 스피어스에 임시 접근금지령을 신청하는 와중에 나왔다.

그는 스피어스가 자신의 동생 케빈과 결혼 했을 당시 간통한 사실에 대해 자신을 조롱했다고 밝혔다.

“그녀는 구제불능이고 미치갱이다,”고 페더라인은 진술서에서 말했다. 그는 스피어스가 페더라인의 통장 계좌에서 약 4,500달러 (한화 약 450만원)의 돈을 인출했으며 신용카드를 훔쳐가 쇼핑하는데 썼다고 밝혔다.

또한 페더라인은 “스피어스는 자신의 행각을 경찰에 신고하면 이를 세상에 알리겠다고 협박했다,”라고도 덧붙였다.

페더라인은 “난 스피어스와 잠자리를 가졌고 큰 아들 션 프레스턴의 생부이지만 온 세상이 알 필요는 없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코리아헤럴드)

(AP)

Photo News

티아라 효민 멋진 뒤태에 남심 흔들

섹시백 선발대회 몸매 뽐내는 참가자들

카자흐 女배구선수 초특급 미모, 전세계 ‘깜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