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orea police, residents block leaflet launch into North

LG to release Optimus G follow-up

kh close

 

Published : 2013-01-21 14:11
Updated : 2013-01-21 14:18

LG Electronics` best-selling smartphone "Optimus G." (Yonhap News)

South Korean handset maker LG Electronics Inc. on Monday confirmed plans to release the “Optimus G Pro,” a follow-up to its flagship smartphone “Optimus G.”

The Optimus G Pro, which is likely to be launched locally in the first quarter, is set to pack a 5.5-inch full high-definition(HD) display and run on a quad-core application processor, the company said.

LG said it plans to ramp up the user experience and hardware features of the Optimus G on the new device.

The move comes as the handset maker is stepping up efforts to regain its footing in the global smartphone market through premium devices such as the Optimus G and Vu 2.

The company recently said global shipments of the Optimus G have topped 1 million units, becoming the company‘s fastest-selling smartphone. (Yonhap News)



<관련 한글 기사>



'괴물' 옵티머스G 후속작, 명성 이을까?

LG전자가 월요일 자사의 스마트폰 최상위 라인업의 ‘옵티머스 G’의 뒤를 이을 후속작 ‘옵티머스 G 프로’를 출시할 계획이라고 발표했다.

옵티머스 G 프로는 올 1분기 국내 출시를 앞두고 있으며 5.5인치 고해상도 디스플레이와 쿼드코어 프로세서(AP)를 탑재할 예정이라고 LG전자가 밝혔다.

LG는 옵티머스 G가 선보인 사용자경험(UX)와 하드웨어적 성능을 신제품에서 한 단계 끌어올릴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번 신제품 발표는 옵티머스 G와 Vu 2와 같은 프리미엄 디바이스를 통해 전 세계 스마트폰 시장의 패권에 다시 도전하기 위한 LG전자의 노력의 일환으로 점쳐지고 있다.

LG전자의 옵티머스 G는 최근 전세계 출하량이 백만 대를 돌파해 LG의 최고 인기 모델로 등극했다. (코리아헤럴드)

Photo News

티아라 효민 멋진 뒤태에 남심 흔들

섹시백 선발대회 몸매 뽐내는 참가자들

카자흐 女배구선수 초특급 미모, 전세계 ‘깜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