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ov't to push to give incentives to job seekers for military service

Women look the oldest at 3:30 p.m., Wednesday: study

kh close

 

Published : 2013-01-23 16:04
Updated : 2013-01-25 09:28

Women look their oldest at 3:30 p.m. every Wednesday, a new study claims.

The research conducted by a tanning brand St. Tropez found that accumulated work stress coupled with plunging energy levels and effects of weekend drinking starts to take its toll by mid-week, according to British media.

“It’s fascinating that 3:30 p.m. on a Wednesday is the time women look their oldest. Combine the highest stress levels of the week on a Wednesday with the natural mid-afternoon slump and it seems that’s why women can look older than their years,” St. Tropez’s skin expert Nichola Joss told the Telegraph.

However, only about 12 percent of women who participated in the study replied that Wednesday was the most stressful day of the week. Joss added that alcohol intake during the weekends can also strain the body, as the effects of drinking alcohol can take up to 72 hours to kick in.

She also said 37 percent of women have trouble sleeping on Monday nights, which can also have negative effect on their skin on Wednesday.

“The effects of a lack of sleep can take 48 hours to show on the face, so if many women sleep badly on Monday, they will look their oldest on Wednesday,” she said.

After the gloomy Wednesday, however, women are “most likely to feel amorous” on Thursday evening as the stress level begins to decrease, according to the study.

The study implied that their moods would continue to improve as the week progresses: 60 percent of woman said Friday was their happiest day of the week.


From news reports
(khnews@heraldcorp.com)


<관련 한글 기사>

여자들, 가장 "늙어" 보이는 건 언제?

여자들이 실제 나이에 비해 가장 나이가 들어 보이는 시점은 수요일 오후 3시 30분이라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태닝 제품 회사인 세인트 트로페즈가 신제품을 홍보하기 위해 시행한 연구에 따르면 일로 인한 스트레스와 주말 술자리의 영향 등이 최고조에 달하는 시점이 수요일 오후라고 한다.

세인트 트로페즈의 피부 전문가 니콜라 조스는 데일리 텔레그래프와의 인터뷰에서 “수요일에는 스트레스 수치가 가장 높아진다는 점과 자연히 발생하는 오후 컨디션 난조 등이 합쳐져 여성들이 실제 나이보다 나이가 더 들어 보일 수 있다”라고 설명했다. 연구에 따르면 연구에 참여한 여성 중 12%는 일주일 중 수요일에 가장 많이 스트레스를 받는다고 답했다.

또한 조스는 알코올이 섭취 72시간 후에 악영향을 미치는 경우가 많기 때문에 주말에 술자리를 가졌을 경우, 이로 인한 피로도가 절정에 달하는 것은 수요일이 될 가능성이 높다고 설명했다.

그 외에 37%의 여성들이 월요일에 잠을 잘 못 잔다고 답했는데, 조스는 “수면 부족은 48시간이 지나서야 얼굴에 나타나기 때문에, 많은 여성들이 월요일에 잠을 잘 못 잔다면 수요일에 나이가 더 들어 보일 수 있다”라고 말했다.

그러나 조스는 이렇게 ‘우울한’ 수요일을 보내고 난 여성들은 다음날인 목요일, 성적인 욕구가 가장 높아진다고 설명했다. 그리고 60%에 달하는 여성들이 그 다음날인 금요일이 “일주일 중에 가장 행복한 날”이라고 답변했다. (코리아헤럴드)

This photo is not directly related to the article. (123rf)

Photo News

티아라 효민 멋진 뒤태에 남심 흔들

섹시백 선발대회 몸매 뽐내는 참가자들

카자흐 女배구선수 초특급 미모, 전세계 ‘깜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