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ekender] Star chef sees jang as part of Koreans’ DNA

Poor sleep in old age prevents memories

kh close

 

Published : 2013-02-01 14:13
Updated : 2013-02-01 14:13

(123rf)

In older adults, memories may get stuck in part of the brain due to the poor quality of sleep and are then overwritten by new memories, U.S. researchers say.
Senior author sleep researcher Matthew Walker of the University of California, Berkeley, said the slow brain waves generated during the deep restorative sleep play a key role in transporting memories from the part of the brain which provides short-term storage for memories to the part of the brain that stores long-term memories.
However, in older adults, memories may be getting stuck in the hippocampus due to the poor quality of deep “slow wave” sleep, and are then overwritten by new memories, Walker and colleagues found.
“What we have discovered is a dysfunctional pathway that helps explain the relationship between brain deterioration, sleep disruption and memory loss as we get older -- and with that, a potentially new treatment avenue,” Walker said. “When we are young, we have deep sleep that helps the brain store and retain new facts and information, but as we get older, the quality of our sleep deteriorates and prevents those memories from being saved by the brain at night.”
The study was published the journal Nature Neuroscience.(UPI)

<관련 한글 기사>
늙어서 잠 제대로 못자면 치매 걸리나

미국 연구가들은 나이가 많은 성인일수록 숙면을 제대로 취하지 못하면 예전의 기억들 위에 새로운 기억이 덮여 기억력이 퇴화될 수 있다고 밝혔다.
미국 버클리대학의 수면 관련 선임 연구가 매튜 워커는 잠을 잘 때 나오는 뇌파가 단기 기억을 장기 기억으로 바꾸는 핵심적인 역할을 한다고 말했다.
나이가 많은 성인들의 숙면을 취하지 못할 경우 기억이 해마에 머물러 본래 가지고 있었던 기억력 위에 새로운 기억이 들어와 예전의 기억들은 없어진다고 워커의 연구팀은 발표했다.
“우리가 발견한 것은 뇌의 노화, 수면 장애, 그리고 기억력 감퇴의 상관관계이다. 젊었을 때에는 숙면을 취해 뇌가 새로운 정보를 저장하는 것을 돠와주지만, 노화함에 따라 숙면을 취하지 못해 새로운 기억들을 뇌에 저장시키는데 문제가 생긴다"고 워커 교수가 밝혔다. (코리아헤럴드)

Photo News

티아라 효민 멋진 뒤태에 남심 흔들

섹시백 선발대회 몸매 뽐내는 참가자들

카자흐 女배구선수 초특급 미모, 전세계 ‘깜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