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srael pushes deeper in Gaza after soldier seized

Mexico arrests 7th suspect, a teen, in Acapulco rape

kh close

 

Published : 2013-03-08 15:26
Updated : 2013-03-08 16:33

A teenager was arrested for the rape of six Spanish tourists last month in the Mexican resort city of Acapulco, the Guerrero state attorney said Thursday.

The latest arrest in the grisly crime puts the final suspect in the case behind bars, said the southwestern state's attorney general Martha Elva Garzon.

She declined to give the suspect's name or age, but said he was being held at a special center for teenagers in Chilpancingo, the state capital.

In addition to rape, he may be charged with theft and conspiracy, Garzon added.

Gunmen wearing masks burst into a beach bungalow where 14 tourists were staying on February 4, tying up seven Spanish men and raping the six Spanish women, while sparing a Mexican woman.

Six men, including two minors, were detained just days after the brutal attack. Mexican Attorney General Jesus Murillo Karam told reporters at the time that the suspects had "confessed to everything."

Mexico has sought to clean up its image as a violent country in order to convince tourists to keep coming, despite having seen more than 70,000 drug-related deaths since 2006.

Acapulco has seen its share of drug violence, with gangs dumping the bodies and heads of rivals in the street. It still attracts nine million visitors a year, though only a third are foreigners.

The assault further tarnished the reputation of the Pacific port city, a once glitzy haunt of Hollywood stars such as Frank Sinatra and Elizabeth Taylor beset by violence in recent years. (AFP)



<관련 한글 기사>


충격! 10대가 리조트서 단체성폭행에...


멕시코에서 최근 일어난 스페인 관광객 단체 성폭행 사건에 관여한 것으로 의심되는 청소년 용의자가 체포되었다.

멕시코 남부 게레로 주 법무장관 마사 엘바 가르존이 7일 (현지시간) 밝힌 바에 따르면 이번이 이 사건과 관련된 마지막 체포라고 한다.

가르존은 용의자의 나이나 이름은 밝힐 수 없지만 그는 현재 게레로의 주도(州都) 칠판싱고에 있는 청소년 교정시설에 있다고 밝혔다. 용의자는 성폭행 외에 절도 등 혐의를 받게 될 가능성도 있다고 한다.

지난달 초에 일어난 이 사건에서 범인들은 휴양지 아카풀코(Acapulco)에 위치한 한 방갈로를 습격해 스페인 남성 7명과 멕시코 여성 한 명을 묶어두고, 스페인 여성 여섯 명을 성폭행했다.

청소년 세 명을 포함한 총 여섯 명이 사건의 용의자로 지목되었는데, 멕시코 법무장관 헤수스 무릴로 카람은 당시 용의자들이 “모든 것을 자백했다”라고 밝혔다.

이 사건으로 인해 휴양지로 유명한 아카폴코의 이미지는 실추되었다.

아카폴코는 최근 한 갱단이 라이벌 갱단의 일원들을 살해하고 시신을 거리에 버리는 등 폭력적인 사건으로 유명세를 탔다. 언론 보도에 따르면 아카폴코를 찾는 관광객은 아직 연간 9백만명이 넘지만 이 중 3분의 1만이 외국인들이라고 한다. (코리아헤럴드)

(123rf)

Photo News

클라라 언더웨어, 구리빛 바디라인

이대생 미스코리아 진 완벽 몸매 화제

제시카 고메즈 속옷 화보 공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