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ATIONAL

Neanderthal demise down to eye size?

By 윤민식
  • Published : Mar 14, 2013 - 17:17
  • Updated : Mar 14, 2013 - 18:47

Neanderthals went extinct because they had larger eyes than modern humans that monopolized brain resources to see in the long nights in Europe, scientists say.

Modern humans, on the other hand, spent more time in Africa where longer, brighter days required no such adaption and allowed our frontal lobes, associated with higher-level thinking, to evolve further before we moved out of Africa and spread across the globe, they said.

Eiluned Pearce of Britain's Oxford University, comparing Neanderthal skulls to Homo sapiens found Neanderthals had significantly larger eye sockets.

Although the difference was slight -- about a quarter of an inch -- it was sufficient for Neanderthals to use significantly more of their brains to process visual information, she said.

"Since Neanderthals evolved at higher latitudes, more of the Neanderthal brain would have been dedicated to vision and body control, leaving less brain to deal with other functions like social networking," she told BBC News.

Researcher Chris Stringer, an expert in human origins at the Natural History Museum in London, agreed.

"We infer that Neanderthals had a smaller cognitive part of the brain and this would have limited them, including their ability to form larger groups," Stringer said. "If you live in a larger group, you need a larger brain in order to process all those extra relationships."

Thus the Neanderthals' more visually-focused brain structure might have limited their ability to innovate and to adapt to the ice age believed to have contributed to their demise, the researchers said.

"That difference might have been enough to tip the balance when things were beginning to get tough at the end of the last ice age," Stringer said. (UPI)


<관련 한글 기사>


네안데르탈인, ‘큰 눈’ 때문에 멸망했나?


선사시대의 인류인 네안데르탈인이 현대 인류보다 큰 눈 때문에 멸망했다는 연구결과가 최근 발표되었다.

영국 옥스퍼드의 학자들은 네안다르탈인은 현생인류 (호모 사피엔스)와 비교해 더 큰 눈을 가졌는데 이로 인해 유럽의 길고 어두운 밤에 사물을 보는데 뇌 자원을 지나치게 많이 소비했을 것으로 추정된다고 밝혔다.

반면 눈이 작은 현생인류는 더 밝은 아프리카로 이동해 살면서 고차원적인 사고와 관련된 전두엽을 발달시킬 수 있었고, 이로 인해 번성할 수 있었다고 한다.

연구진은 네안데르탈인과 현생인류의 두개골을 비교해본 결과 네안데르탈인이 더 큰 안와 (眼窩)를 갖고 있다는 점을 발견했다. 이 차이는 평균 6㎜ 정도에 불과했으나 이 점으로 인해 네안데르탈인은 현생인류보다 훨씬 많은 뇌의 부분을 시각적 정보를 처리하는데 쓸 수 있었다.

연구에 참여한 일룬드 퍼스는 “네안데르탈인이 더 높은 위도에서 살았기 때문에 네안데르탈인의 두뇌의 (현생인류와 비교해) 더 많은 부분이 시각과 신체 움직임과 관련된 부분을 다뤘을 것이다. 그럼으로 인해 이들의 뇌는 사회적 관계 등 다른 기능을 다룰 여력이 부족했을 것이다”라고 설명했다.

런던 자연사 박물관에서 인류의 기원을 연구하는 크리스 스팅어는 “우리는 네안데르탈인의 뇌에서 인지능력을 담당하는 부분이 적었을 것으로 추론했으며 이로 인해 네안데르탈인이 대규모 집단 형성 등의 활동에 제약을 받았을 것으로 보았다”라고 말했다. “대규모 집단을 생성할 시, 다양한 관계를 처리할 수 있는 큰 뇌가 필요하기 때문이다”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