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1세기 ‘모나리자’ 환생… 직업은?

  • Published : May 15, 2018 - 10:46
  • Updated : May 15, 2018 - 10:46
얼굴 위 붓질 몇 번으로 ‘모나리자’를 재탄생 시킨 여성이 화제다.

최근 ‘유야’라는 이름의 중국 여성은 자신의 화장 기술을 이용해 모나리자로 변신했다.

(출처 = 인터넷 커뮤니티)
변신 과정을 담은 짧은 영상에서, 유야는 화장기 없는 수수한 민얼굴로 등장한다.

그러나 속눈썹 화장, 피부 화장, 색조 화장 등의 단계를 거친 유야의 얼굴은 영락없는 모나리자가 됐다.

현재 유야의 변신 과정을 담은 이 영상은 중국의 소셜미디어 채널에서 80만 번 이상 조회됐다.

유야는 현재 중국의 뷰티 크리에이터로 활동 중이다.

(khnews@heraldcorp.com)